•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즐겨찾기회사소개지역방송회사소개위약금조회

제목

경찰관이 무슨 죄.. 툭하면 주먹질·멱살잡이

기자김종혁

등록일시2018-02-28 18:11:18

조회수4,463

정치/행정
■CMB 대전방송 뉴스

<아나운서>
다른 사람의 생명을 지키고, 구하기 위해 불철주야 출동하고 있는 경찰관들, 
그런데 수고의 인사는 커녕 되려 폭행 당하는 일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김종혁 기자입니다.

<기자>

경찰로 시작한지 3년 된 이학주 순경

시민을 안전하게 지키고 사회 질서를 확립하겠다는 초심으로 
수백대의 1의 경쟁률을 뚫고 경찰 공무원으로 입문했습니다.  

짧은 경력이지만 시민들의 도를 넘는 행위에 
자괴감마저 느끼며 경찰생활에 힘든 점을 토로합니다.

▶ 이학주 순경 / 대전 둔산경찰서 교통안전계
112 신고출동을 나가보면 많은 일이 생기는데요. 식당에서 행패를 부린다든지, 싸움이 났다고 해서 현장에 가보면 과열된 분위기를 진정시키려고 말 걸기가 무섭게 반말이나 욕설로 경찰을 대하시는 분들이 있습니다. 니가 뭔데 이러느냐, 경찰이면 다냐 뭐 이런식인데요. 저처럼 나이가 비교적 어린 20대의 경찰관들은 흔히 겪는 일이기도 합니다. 싸움을 말리다보면 싸우던 사람들이 이제는 한패가 되서 경찰과 싸우게 되는 웃지 못할 상황도 생깁니다. 

최근 대전 서구의 한 식당에서 경찰관의 얼굴에 담배연기를 내뿜고 침을 뱉다가 구속된 사례도 발생하는 등 

올해 2월까지 39건의 공무집행 방해가 일어났습니다.

▶ 김종혁 기자 / CMB 
경찰관을 상대로 한 공무집행방해는 지난해에만 1만 5천여 건으로 34분에 한 건씩 발생합니다. 그러나 구속된 사람은 10%인 1,500여 명에 불과합니다.

대전도 지난 2016년 423건, 2017년에는 334건으로 소폭 감소했지만 그 수는 꾸준하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 김종학 경장 / 대전 둔산경찰서 교통안전계 
교통경찰관으로 도로에서 사고예방을 위한 많은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 교통법규위반 차량을 단속하는 과정에서 생기는 시민들과의 마찰이 가장 어려운 부분인데요. 단속하기 위해 차량을 세우면 창문을 열자마자 다짜고짜 욕설부터 하시는 분도 계시고, 뭐 이런걸 단속하냐며 오히려 저희를 훈계하시는 경우도 많습니다.  
그리고 봐달라고 하시는 중에도 처음에는 부드럽게 말씀하시다가도 원칙대로 단속을 하면 봐주지 않는다고 욕설과 반말로 태도가 바뀌기도 합니다.

지난해 서울의 한 경찰관이 술에 취한 행인이 휘두른 주먹을 막으려다 상해을 입혀 5천 3백만원을 물어준 사례가 있습니다.

만취했다는 이유 등으로 솜방망이 처벌 관행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경찰관들에 대한 폭행은 다른 시민들의 안전을 위협할 수 있는 만큼 더욱 강력한 처벌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 시민
법이 더 강화되야 합니다. 제가 미국에서 44년 살다가 귀국했는데, 미국에는 경찰한테 굉장한 권한을 줍니다. 제가 한국에서 보니 교통정리하는 순경을 치려고 차에서 내려서 주먹질을 하는데 한국에서 경찰에 대한 권한을 줘야합니다. 경찰이 어느 정도 권한이 있고 법적으로 지원이 있어야지. 이거는 시민이 인격적으로 무시하는 것이고 경찰한테 그러면 안됩니다. 

▶ 김종학 경장 / 대전 둔산경찰서 교통안전계 
교통법규를 활동이 결국은 사고예방과 시민들 안전을 위한 경찰활동이라는 점을 이해해 주시고 교통법규준수에 적극 동참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지난해 공무집행방해사범 가운데 1심에서 실형이 선고된 비율은 9%. 

▶ 김종혁 기자 / CMB 
하지만 대부분 약한 벌금형에 그쳐 경찰대원들의 수난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CMB뉴스 김종혁입니다.

#CMB대전방송 #뉴스와이드 #굿뉴스 #대전시 #대전 동구 #대전 중구 #대전 서구 #대전 대덕구 #대전 유성구 #충청남도 #공주시 #보령시 #논산시 #계룡시 #부여군 #서천군 #금산군 #세종시 #경찰폭행

[Copyright (c) by cmbdj.co.kr, Inc. All rights reserved]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사진제목
한국기계연구원에서 주니어닥터 체험활동박오덕 시민 기자 [2018.09.12] [3,541]

■ CMB대전방송 뉴스   CMB와 대전시청자미디어센터가 함께 만드는 시민기자단 뉴습니다. 한국기계연구원에서 초등학생들이 모여 기계연구원에서 하는 일과 자기부상열차가 어떤 원리로 움직이는지 직접 ..more
대전 동구, 일회용품 사용 규제 동참 위해 직원들에..김종혁 기자 [2018.09.12] [3,601]

■ CMB대전방송 뉴스   대전 동구가 일회용품 사용 규제 동참과 공직사회내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친환경 텀블러를 제작해 직원들에게 배부했습니다. <기사>텀블러에는 `청렴한 동구! 행복한 동구민!` ..more
대전경제 새로운 청사진 제시대전시청 송규아 기자 [2018.09.12] [3,561]

■ CMB대전방송 뉴스    허태정 대전시장이 민선 7기 대전경제의 새로운 청사진을 제시했습니다. 자세한 소식 대전시 인터넷방송 송규아 아나운서가 전해드립니다. 허태정 대전시장이 9월 11일 옛 충..more
제18회 Fish Eye대한민국 청소년영화제 홍보대사 위촉..김학준 기자 [2018.09.12] [3,655]

■ CMB대전방송 뉴스 제 18회 대한민국 청소년 영화제 홍보대사 위촉식이 MG한밭새마을금고 아트홀에서 열렸습니다. 아역배우 부분에는 최로운과 김보민이 배우부문에는 김정민, 안여진 등 다양한 분야의 연예..more
김영진의 집대성 - 최교진 세종시교육감, 아이들의 ..김종혁 기자 [2018.09.12] [3,521]

■ CMB대전방송 뉴스  지역의 오피니언 리더를 만나 그들의 삶과 철학을 들어보는 CMB 대표 토크프로그램 <김영진의 집대성>. 이번 시간에는 새로운 4년 동안 아이들의 미래를 열겠다는 목표로 미래형 인재..more